bar_progress

허재완 중대 교수"수도권정책 성장관리 중심으로 바꿔야"

최종수정 2007.05.23 14:58 기사입력 2007.05.23 14:51

댓글쓰기

수도권정책을 성장규제 중심에서 성장관리 중심으로 바꾸고, 개발수요 관리와 인프라 확보로 전환해야 한다는 주장이 제기됐다.

허재완 중앙대학교 도시 및 지역계획학과 교수는 23일 경기도가 주최한 제10회 경기환경포럼에서 수도권 계획적 관리를 위한 수도권규제정책 개선방안'이란 주제발표를 통해 이같이 밝혔다.

허 교수는 수도권규제 왜 문제인가에 대해 "수도권정비계획법에 의해 수도권정비계획이 세 번에 걸쳐 수립.집행되고 있으나 계획 수립권자인 중앙정부와 실천권자인 광역정부와 기초정부의 생각이 달라 사실상 명목적인 계획만으로 방치되고 있다"고 지적했다.

이어 그는 "수도권관리도 사실에 기반하고, 실용적이고 작동할 수 있는 정책과 계획 시스템을 갖출 필요가 있다"고 제안했다.

그는 수도권규제로 인한 부작용에 대해 "수도권규제정책은 지난 30년 동안 인구집중억제라는 기본적인 정책목표는 달성하지 못한 반면 다양한 부작용만 유발했다"며 수도권규제를 완화할 경우 GDP 증가율 2.7%, 총생산 증가액 16조3000억원, 부가가치증가액 7조7000억원이라는 경제적 파급효과가 있다고 주장했다.

외국의 수도권정책 변화에 대해서는 허교수는 "런던권은 규제를 페기하고 대도시문제 해결에 초점, 파리권은 경쟁력 강화를 위해 규제완화로 전환, 동경권은 경쟁력 강화를 위해 규제 페기로 변화하고 있다"밝혔다.

그는 이어 "수도권정책 전환을 위해 수도권-비수도권 상생을 위한 재정이전 시스템 구축, 정책대상 공간단위의 적정화를 통한 신지역정책의 도입을 병행해야 한다"고 제안했다.

편 경기환경도시포럼은 이날 오후 2시 경기개발연구원 대회의실에서 허재완 교수, 이상대 경기개발연구원 수도권정책센터장, 김태환 국토연구원, 이주일 서울시정개발연구원, 이종현 인천발전연구원을 비롯 관계자 등 100명이 참석했다.

김정수 기자 kjs@akn.co.kr
<ⓒ '오피니언 리더의 on-off 통합신문' 아시아경제(www.akn.co.kr) 무단전제 배포금지>



TODAY 주요뉴스 "한달 새 2000명 임신"…아프간 난민 체류지 열악한 현실 "한달 새 2000명 임신"…아프간 난민 체류지 ... 마스크영역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