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직장인 2명중 1명, 고용불안 느껴

최종수정 2007.05.01 07:05 기사입력 2007.05.01 07:05

댓글쓰기

대한민국 직장인 2명 중 1명은 고용상태에 대해 불안을 느끼는 것으로 조사됐다.

1일 온라인 리크루팅 업체 잡코리아(www.jobkorea.co.kr)와 직장인 포털 비즈몬 (www.bizmon.com)에 따르면 지난달 12-26일 정규직 직장인 1천184명을 상대로 '2007 년 직장인 고용안정성 만족도'를 조사한 결과 응답자 중 절반 가량인 51.3%가 '현재 고용상태에 불안감을 느낀다'고 답했다.

이는 작년 1월 잡코리아가 정규직 직장인 1천556명을 상대로 같은 내용의 조사 를 실시한 결과 45.2%가 '현 고용상태가 불안하다고 생각한다'고 대답한 데에 비해 6.1%포인트 높아진 수치다.

연령 및 성별로 고용불안감을 느낀다는 응답자의 비율은 '40대 남성'이 68.4%로 가장 높았고 '30대 여성'(61.7%), '30대 남성'(50.7%), '20대 여성'(47.5%), '20대 남성'(38.8%) 등의 순으로 뒤를 이었다.

업종별로는 금융업계 종사자의 68.6%가 '현 고용상태에 불안감을 느낀다'고 답 했고 이어 '식품ㆍ음료'(60.4%), 'ITㆍ정보통신'(54.8%), '유통ㆍ서비스업'(56.2%) 등의 순으로 고용불안감을 느끼는 응답자가 많았다.

반면 기계ㆍ철강ㆍ자동차(22.7%), 건설ㆍ시멘트(37.3%), 전기ㆍ전자(48.7%) 등 업종에서 일하는 직장인들은 상대적으로 고용상태에 대한 불안감을 덜 느끼는 것으 로 조사됐다.

조용준 기자 jun21@akn.co.kr
<ⓒ '오피니언 리더의 on-off 통합신문' 아시아경제(www.akn.co.kr) 무단전제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