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삼성전자, PDP-TV '풀HD' 대중화 나선다

최종수정 2007.04.24 11:59 기사입력 2007.04.24 11:51

댓글쓰기

PDP 대중화 사이즈인 50"에 국내 처음 풀(Full)HD 적용 출시

풀HD PDP TV 수요가 넓은 50인치대 제품이 출시되면서 본격적인 풀HD PDP TV 시대가 열렸다.

삼성전자는 24일 국내시장에서는 처음으로 50인치 파브 깐느 풀HD PDP TV를 출시했다고 밝혔다.

기존 60인치대에 머물러 있던 국내 풀HD PDP TV를 주력사이즈인 50인치까지 내려 소비자들의 구매가 확대될 것으로 전망했다.

삼성전자는 지난 2월 말 영화 감상에 최적화된 ’깐느 PDP TV’(모델명: SPD-42/50Q92HD)와 63인치 ’깐느 풀HD PDP TV (모델명:SPD-63P71FHD)’를 출시한 데 이어 이번에 50인치 풀 HD PDP TV를 시장에 내놓고 PDP TV 시장 공략을 더욱 강화한다는 계획이다.

또 63인치와 함께 세계 최초로 블루투스 TV 인증을 받아 헤드셋, 포토프린터 등 주변 기기와 무선 호환이 가능하며 ACAP 표준 양방향 데이터 방송을 지원하고 있다. 

디자인 측면에서도 와이드한 영상 이미지를 더욱 효과적으로 표현할 수 있도록 듀얼 히든 스피커를 채용해 고급스러운 이미지를 극대화했다.

한편 지난 2월 출시된 깐느 PDP TV 는 트루 블랙 패널을 탑재해 영화 감상에 최적인 PDP TV로 ’블랙 마케팅’을 펼치며 출시 8주 만에 1만대가 팔리는 등 판매 순항을 기록 중이다.

삼성전자는 이번에 출시한 50인치 깐느 풀HD PDP TV와 보르도 풀HD LCD TV 등 ’파브 블랙 시리즈’ 제품 라인업을 확충하는 한편 블랙 패널을 탑재한 파브 TV 구매 고객 1400명을 대상으로 오르세 미술관 특별전 관람권을 증정하는 등 다양한 판촉을 통해 PDP TV 판매를 더욱 강화할 예정이다.

삼성전자 영상디스플레이사업부 신상흥 전무는 "이번 50인치 깐느 풀HD 출시는 PDP분야에서도 소비자들이 즐겨 찾는 실용적인 사이즈에서 초고해상도의 화질을 구현, 삼성전자가 본격적인 풀HD 시대를 주도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가격은 430만원대로 책정됐다. 

유은정 기자 apple@akn.co.kr
<ⓒ ’오피니언 리더의 on-off 통합신문’ 아시아경제(www.akn.co.kr) 무단전제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