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LG데이콤 , 장기적 LG파워콤 합병 고려할 수 있다(14보)

최종수정 2007.04.23 17:19 기사입력 2007.04.23 17:19

댓글쓰기

현재로서는 LG데이콤, LG파워콤 양사가 네트웍과 시스템에서 서로 시너지를 내고 있어 하나같이 협력해 움직이고 있다. 당장 파워콤 합병 계획은 전혀 없지만 먼 장래에는 합병을 고려할 수도 있다.

하나로텔레콤이 다른 업체, 경쟁업체에  인수되도 LG데이콤의 기존 입장과 회사의 전략에는 변화가 없다. 만약 경쟁사가 인수한다면 현재 있는 통신 사업 구도는 변화 없을 것이다.

 채명석 기자 oricms@akn.co.kr
<ⓒ '오피니언 리더의 on-off 통합신문' 아시아경제(www.akn.co.kr) 무단전제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