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LG데이콤 1분기 파워콤 해지율 3% (4보)

최종수정 2007.04.23 16:14 기사입력 2007.04.23 16:14

댓글쓰기

경쟁과열 따라 나쁜 편. 향후 번들 서비스 출시를 통해 낮출 계획.

2분기에는 가입자 순증 규모 개선될 것. VOIP 번들 서비스 출시되면 가입자 확보에 도움 될 것.

현 시점에서 당초 목표 200만 유치는 변동 없다.

 

채명석 기자 oricms@
<ⓒ '오피니언 리더의 on-off 통합신문' 아시아경제(www.akn.co.kr) 무단전제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