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글로벌리포터]집에서 마시는 술, 범죄로 이어질 가능성 높다?

최종수정 2007.04.21 17:34 기사입력 2007.04.21 17:33

댓글쓰기

술집에서 보다 집에서 마시는 술이 범죄로 이어질 가능성이 더 높은 것으로 호주에서 실시된 한 경찰 조사에서 나타났다.

21일 호주 언론들에 따르면 호주 뉴사우스 웨일스 주 경찰 범죄 통계국은 최근 내놓은 비밀 보고서에서 알코올이 폭행, 성폭행 등 폭력 범죄의 증가와 밀접한 관련이 있는 것으로 나타나고 있다며 그같이 밝혔다.

보고서는 뉴사우스 웨일스 주의 경우 인구 20명 중 1명꼴로 알코올 관련 범죄의 영향을 받는 것으로 나타나고 있다며 특히 술로 인한 가정 폭력과 밤늦게까지 영업하는 호텔에서의 싸움이 많은 것으로 나타나고 있다고 밝혔다.

보고서는 범죄를 수사하는 경찰들이 범죄와 알코올의 연관성, 그리고 연관이 있다면 술을 어디에서 마셨는지 등을 조사한 결과 2005년부터 2006년 사이에 34만2천341명이 알코올로 인한 범죄의 피해자나 가해자가 된 것으로 나타났다고 밝혔다.

그리고 이들 가운데 술을 집에서 마신 사람은 37%, 술집에서 마신 사람은 35%로 집에서 마신 사람들이 각종 범죄에 휘말릴 가능성이 더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술은 가정 폭력의 경우 31%, 일반 폭행 사건의 경우 41%나 관련이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호주 호텔협회는 이와 관련, 집에서 마시는 술과 술집에서 마시는 술이 범죄와 관련되는 비율은 자체 조사에서도 비슷하게 나타난 바 있다고 밝혔다./김태호리포터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오프라인 사주를 온라인으로!

  • 나의전성기는 언제? 사주를 알면 인생이 보인다.
  • 이 사람과 어때요? 연인, 친구, 상사와 궁합보기
  • 대운을 내것으로! 좋은 번호가 좋은 기운을 가져옵니다.

※아시아경제 사주 · 운세 서비스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