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검찰, 코스닥 등록사 주가조작 관련 5~6명 출금

최종수정 2007.04.17 16:50 기사입력 2007.04.17 16:37

댓글쓰기

서울중앙지검 금융조세조사1부는 17일 1500억원대 코스닥 등록사 주가 조작 사건과 관련,  L사 시세 조종에 관여한 혐의를 받고 있는 5~6명을 출국금지했다고 밝혔다. 

검찰은 또 16일 동결한 L사의 9개 주요 차명 계좌주에 대한 소환 조사에 착수했다고 전했다. 

검찰 관계자는 "금융감독원으로부터 L사 관련 자료를 넘겨받을 때 주가 조작에 관여한 세력 5~6명에 관한 정보를 함께 넘겨받아 현재 절차에 따라 수사를 진행 중"이라고 말했다.

검찰은 현재 5~6명이 주가조작에 깊숙이 관여한 것으로 보고 있으며 이들  가운데 시세조종을 주도한 이른바 ’주포’가 포함돼 있다고 보고 있다.

검찰은 금감원 자료를 토대로 이들 주가조작 세력이 주식 거래에 어떻게 관여했는지 분석하는 한편 이들이 거래에 사용한 IP 등 추적 작업을 통해 추가 연루자를 밝히는 데 주력하고 있다. 

검찰은 그러나 조폭 자금 유입설 또는 제이유 그룹 자금의 유입설에 대해서는 "수사 초기 단계여서 확인되지 않았다"고 말했다.  

정경진 기자 shiwall@akn.co.kr
<ⓒ ’오피니언 리더의 on-off 통합신문’ 아시아경제(www.akn.co.kr) 무단전제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