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두산그룹 연강재단, 동경한국학교에 도서 1000권 기증

최종수정 2007.04.17 10:20 기사입력 2007.04.17 10:09

댓글쓰기

두산그룹 연강재단(이사장 박용현)은 17일 맞춤식 도서 지원 사업의 일환으로 일본 소재 동경한국학교에 도서 1000권을 기증했다.

이번 도서 기증은 지난 1월 두산그룹 연강재단이 실시한 ’제1회 올해의 과학교사상 수상자 국내외 산업시찰’ 중 방문한 동경한국학교의 요청으로 이뤄졌다. 

1000권의 책들은 모두 선생님과 학생들이 신청한 맞춤식 도서이다.

동경한국학교는 1954년 재일교포들이 민족교육을 위해 설립한 학교로 초·중·고교가 함께 있으며 주로 재일교포 및 주재원 자녀들이 다니고 있다.

박용현 이사장은 "국외에서 대한민국의 국위를 선양하기 위해 열심히 뛰고 있는 해외동포의 자녀들이 이 책을 통해 우리나라를 다시한번 생각해 보고 자긍심을 가질 수 있는 계기가 되었으면 좋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맞춤식 도서지원이란 기증을 받는 학교에서 필요로 하는 책을 구입해 전달하는 것으로 두산그룹 연강재단은 지난해부터 이 사업을 추진해 왔다.

유은정 기자 apple@akn.co.kr
<ⓒ ’오피니언 리더의 on-off 통합신문’ 아시아경제(www.akn.co.kr) 무단전제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