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대한통운, 장애인을 위한 사랑의 택배 행사 실시

최종수정 2007.04.17 08:46 기사입력 2007.04.17 08:46

댓글쓰기

장애인과 가족..18~22일 무료로 택배 이용

   
 
대한통운(대표 이국동)은 17일 제27회 장애인의 날을 맞아 장애인과 그 가족들이 무료로 택배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는 ’장애인을 위한 사랑의 택배’ 행사를 실시한다고 밝혔다.

대한통운 콜센터(1588-1255)로 택배를 의뢰하면 방문해 장애인 복지카드를 확인하고 무료로 배달해준다. 행사기간은 18일부터 22일까지 5일 간이다.

대한통운택배 관계자는 "장애인을 내 가족처럼 생각하는 임직원들의 뜻을 모아 매년 이 행사를 진행하고 있다"면서 많은 이용을 당부했다. 

대한통운은 지난 2001년부터 시행해 온 ’장애인 사랑의 택배’ 행사와 함께 대규모 재해 발생시 이재민을 위한 구호품을 무료로 배송하는 ’구호물품 사랑의 택배’, 국가유공자와 가족을 위한 ’보훈가족 사랑의 택배’ 행사 등을 펼치고 있다. 

또 수익금을 공익과 자선활동에 사용하는 ’아름다운 가게’활동에 동참해 기증품을 무상으로 수거하는 등 택배를 통한 사회 공헌에 힘써왔다.

한편 대한통운은 지난해 초 고객과 사회, 국가와 영원히 함께하는 대한통운이 되기 위한 ’에버 위드 유(Ever with you)’ 캠페인을 선포했다. 

에버 위드 유 캠페인의 일환으로 전국 42개 지점들을 중심으로 하는 ’내고장 봉사활동’과 ’KE FAMILY DAY’ 등을 통해 지역 환경미화활동, 복지시설 방문 등의 활동을 지속적으로 펼쳐 지역주민들에게 한발짝 다가서는 계기로 삼고 있다.

유은정 기자 apple@akn.co.kr
<ⓒ ’오피니언 리더의 on-off 통합신문’ 아시아경제(www.akn.co.kr) 무단전제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