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FTTHC 회장에 서광주 KT 전무

최종수정 2007.04.16 14:38 기사입력 2007.04.16 14:38

댓글쓰기

FTTH산업협의회(FTTHC)은 16일 서울 반포동 JW메리어트 호텔에서 운영위원회를 개최하고, 서광주 KT 전무(네트워크부문장)을 신임회장으로 선임했다.

서 신임 회장은 기술고시 출신으로 80년 KT에 입사해 위성운용단장, 휴대인터넷사업본부장과 수도권 강남본부장 등 주요 보직을 거쳤으며 현재 네트워크부문장으로 일하고 있다.

FTTH산업협의회는 2005년 3월에 출범해 삼성전자, 대한전선, LS전선, LG전자 등 55개 회원사가 참여하여 활동 중이다.

FTTH협의회는 국내 FTTH 관련 업계의 정보교류 및 회원사간 유대강화와 유비쿼터스 코리아(u-Korea)의 비전과 가능성을 제시하고, 광통신 분야 관련 산업의 활성화 및 컨버전스 시장 육성을 위한 민간 협의체다.

박용준 기자 sasori@akn.co.kr
<ⓒ ’오피니언 리더의 on-off 통합신문’ 아시아경제(www.akn.co.kr) 무단전제 배포금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