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이희범 무협 회장, 보아오포럼 참가

최종수정 2007.04.15 11:06 기사입력 2007.04.15 11:05

댓글쓰기

한국무역협회 이희범 회장은 오는 19~22일 중국 해남도 보아오에서 개최하는 보아오 아시아포럼(BFA: Boao Forum for Asia Annual Conference 2007)에 참가한다.

이 회장은 21일 오전 세션에서 ’아시아, 경제통합을 통한 새로운 성장동력의 창출’이라는 제목으로 주제발표를 하게 된다.

이 회장은 아시아 역내 교역의 활성화와 경제통합을 위해 아시아 국가간 역내 협력 강화, 역내 에너지 및 자원 협력, 아시아 국가간 인적교류의 확대, 역내 국가간 교역 확대 등이 필요성을 강조할 예정이다.

이 세션에는 워렌 트러스(Warren Truss) 호주 무역부 장관, 린쉰창 싱가포르 무역산업부 장관, 펑궈징(Victor Fung) 홍콩 리펑그룹 회장, 타카기 미치요 일본 경제산업성 정무관 (부대신), 로버트 바스틴(Robert Vastine) 미국 서비스업연맹 총재 등이 참가한다.

보아오포럼은 1999년 10월 마닐라에서 개최한 PECC(Pacific Economic Cooperation Council)  총회시 호주 호크 전 수상의 제안으로 이뤄져 2003년에 처음 개최됐으며, 올해는 우방권 중국 전인대 위원장, 아로요 필리핀 대통령, 빌 게이츠 마이크로소프트 회장, 케반 와츠 메릴린치 인터내셔날 회장 등 1000여명의 지도자들이 모인다.

이번 행사는 아시아의 가치관과 아시아글로벌기업의 성공, 매체의 역량과 조화로운 아시아, 은행업의 새로운 창조와 글로벌 성장 등 다양한 의제를 논의하게 되며 국내에서는 이 회장과 최태원 SK그룹 회장, 김신배 SK텔레콤 대표, 김태유 서울대 공대 교수 등이 참석한다.

조영주기자 yjcho@akn.co.kr

<ⓒ ’오피니언 리더의 on-off 통합신문’ 아시아경제>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