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SW분리발주 및 공공구매제도 컨설팅사업 시행

최종수정 2007.04.05 15:22 기사입력 2007.04.05 15:22

댓글쓰기

정통부 3개 공공기관 선정

정보통신부는 3개 공공기관을 선정해 소프트웨어(SW) 분리발주 및 SW공공구매제도에 대한 컨설팅 시범사업을 실시한다고 5일 밝혔다. 

시범사업 대상기관은 사업규모가 최소 10억원 이상이고, SW분리발주 실시 계획 등을 고려해 선정할 예정이다. 

선정된 기관은 ▲정보화기획 수립단계에서 시스템 개발 완료 단계까지 SW공공구매제도 적용을 위한 컨설팅 ▲분리발주 가능한 SW분석 등 분리발주 지원 컨설팅 ▲분리발주 SW성능비교시험(BMT) 및 SW사업 원가산정 무상 지원 등 발주사업 단계별로 다양하고 체계적인 지원을 받게 된다. 

또한, 선정된 기관의 발주자를 대상으로 SW사업 발주관리에 대한 교육이 실시됨에 따라 대상기관은 선진화된 SW사업 발주관리체계를 갖출 수 있는 기회를 얻게 된다. 

정통부는 SW사업 전 단계에서 SW공공구매제도에 대한 컨설팅을 통해 우수사례를 발굴·제시하고, 시범사업 결과를 향후 SW공공구매제도 보완시 반영해 제도의 이행율 제고에 활용할 계획이다. 

이번 사업은 한국소프트웨어진흥원이 전담 실시하며, 참여하고자 하는 공공기관은 6일부터 20일까지 진흥원(www.software.or.kr)에 신청하면 된다. 

최종 대상기관 선정은 서류심사를 거쳐 이달 말 이뤄질 예정이다. 

채명석기자 oricms@akn.co.kr 
<ⓒ '오피니언 리더의 on-off 통합신문' 아시아경제>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