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생보사 상장 공익기금출연방안 6일 발표

최종수정 2007.04.05 14:15 기사입력 2007.04.05 13:45

댓글쓰기

생명보험사 상장을 앞두고 추진된 1조원 규모의공익기금 출연방안이 확정돼 6일 발표된다.

특히 그 동안 기금출연에 부정적인 입장을 보였던 외국계 생보사들도 대부분 공익기금 출연에 동참키로 한 것으로 알려졌다.

생보협회가 마련한 공익기금 조성 방안은 회사 규모에 따라 법정 기부금의 손비인정 한도인 세전이익의 5%를 기준으로 향후 20년간 최소 5%에서 최대 30%를 출연하는 방식이다.

삼성생명이 매년 세전이익의 1.5%, 교보생명은 세전이익의 0.75~1.5%, 나머지 생보사들은 상장 전에는 세전이익의 0.25%, 상장 이후에는 0.5%를 각각 공익기금으로 출연한다.

공익기금의 총 규모는 1조원을 웃돌게 되며 이를 관리하게 될 공익재단이 설립된다.

이초희기자 cho77love@akn.co.kr
<ⓒ '오피니언 리더의 on-off 통합신문' 아시아경제>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