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수출입은행, 168개국 신용등급 자체 평가 공개

최종수정 2007.04.05 12:45 기사입력 2007.04.05 12:45

댓글쓰기

한국수출입은행(은행장 양천식)은 5일 그동안 내부적으로 관리해오던 세계 168개국에 대한 자체평가 국가신용등급을 홈페이지를 통해 공개했다. 

수출입은행은 “우리 기업의 해외진출이 확대되면서 국가신용정보에 대한 요구가 증대됐고, 해외투자자산의 관리를 지원할 필요성이 높아져 국가신용정보를 30년 만에 공개하게 됐다”고 밝혔다. 

수출입은행은 각국 경제의 펀더멘털과 정치위험 등에 근거해 국가위험도(Country Risk)를 평가하며, 국제신용평가기관이 평가하지 않는 우즈벡, 알제리, 리비아 등 신흥투자국(Emerging Market)들에 대한 등급이 포함돼 있어 신시장 개척을 위해 해외투자를 추진하는 기업이나 해외펀드 투자자들에게 유용한 정보가 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수출입은행은 이번에 각국의 국가신용등급과 신용등급 산정의 근거가 되는 평가리포트를 공개한 뒤, 수시로 홈페이지에 변동 내역을 게시하기로 했다. 

김정민 기자 jmkim@akn.co.kr
<저작권자 ⓒ '오피니언 리더의 on-off 통합신문' 아시아경제>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