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서울모터쇼2007] 폭스바겐코리아

최종수정 2007.04.05 12:20 기사입력 2007.04.05 12:20

댓글쓰기

쿠페-카브리올레의 만남 '이오스' 국내 첫진출

   
 
폭스바겐 이오스
 
폭스바겐코리아는 2007 서울모터쇼에서 혁신적인 5피스 구조의 톱을 탑재한 쿠페-카브리올레 모델인 '이오스(EOS)'를 국내 최초로 공개한다.
 
이오스는 동급 최초로 유리 전동 선루프를 탑재한 전자유압방식 하드톱으로 쿠페, 슬라이딩 파노라마 선루프, 카브리올레를 하나로 결합시킨 모델이다. 작년 5월 독일에서 첫 선을 보인 이후 폭발적인 인기를 끌며 유럽지역 오픈카 시장을 제패했다
 
국내에 선보일 차량은 최대 200마력을 자랑하는 4기통의 직분사 터보 FSI 엔진(TFSI)을 장착한 모델로, 골프를 기본 뼈대로 제작됐다.
 
이와함께 폭스바겐코리아는 이번 모터쇼에 골프 GTI의 특별 한정판 모델인 '골프 GTI Fahrenheit'도 내놓는다. 전세계적으로 한정 수량만 판매되는 2도어 스페셜 에디션 모델로 '마그마 오렌지(Magma Orange)' 컬러가 특징적이다. 전세계적으로는 1200대, 국내에서는 50대만 한정 판매된다.
 
최근 파리오토쇼에서 세계 최초로 공개됐던 최고급 럭셔리 SUV인 '투아렉 V10 5.0 TDI' 인디비쥬얼의 신형 모델 역시 2007 서울모터쇼에서 첫 선을 보이게 된다. 총 2300여 부분이 새롭게 설계된 신형 투아렉은 크롬으로 감싼 라디에이터 그릴과 새로운 디자인의 헤드램프 등으로 기존의 투아렉과 완전히 다른 모습을 보여준다.
 
이은정기자 mybang21@akn.co.kr
<ⓒ '오피니언 리더의 on-off 통합신문' 아시아경제>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