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서울모터쇼2007] 쌍용자동차

최종수정 2007.04.05 12:20 기사입력 2007.04.05 12:20

댓글쓰기

미래 스포츠세단 'Wz'-업그레이드 '뉴카이런'

   
 
쌍용차 컨셉트카 Wz
 
쌍용자동차가 2007 서울국제모터쇼의 야심작으로 마련한 차종은 뉴 카이런 신모델과 미래형 스포츠세단 컨셉트카 'Wz'다.

뉴 카이런은 세계 최초로 공개되는 모델로, 기존 모델의 외관 디자인을 세련되고 모던한 유러피언 스타일로 완전히 바꾸고 고객 중심의 각종 편의 사양을 대폭 보강한 것이 특징이다. 

쌍용차는 기존 모델의 파워와 성능 바꾼 뉴 카이런으로 국내 중형 SUV 시장에서 30% 이상의 점유율을 차지한다는 목표를 세우고 있다.

Wz는 대형승용차 체어맨의 품격과 우아함 위에 전통적인 쌍용차의 역동성과 독창적인 스타일을 가미한 스포츠 세단으로, 그간 SUV와 최고급 승용차로 특화돼 왔던 쌍용차의 제품 포트폴리오를 확대하고 다양화하기 위한 개발했다.

Wz에는 앞차와의 거리와 속도를 계산해 적정 거리를 유지하는 어댑티브 크루즈 컨트롤(ACC)과 △주차, T자형 도로, 교차도로 진입시 영상으로 사방의 장애물을 판별해 주는 차량주변감지시스템(AMS) △차선이탈 경고시스템 △전자제어 에어서스펜션 등 각종 최첨단 장치들이 탑재돼 있다.

한편 쌍용차는 이번 모터쇼에 Wz와 중형SUV '뉴카이런' 등을 포함해 총 15대의 차량을 출품한다. 

이은정기자 mybang21@akn.co.kr
<ⓒ '오피니언 리더의 on-off 통합신문' 아시아경제>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