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서울모터쇼2007] 현대자동차

최종수정 2007.04.05 12:20 기사입력 2007.04.05 12:20

댓글쓰기

젊은 쿠페 'HND3'-차세대 승합차 'TQ' 첫선

   
 
현대차 컨셉카 '헬리언'
 
현대자동차는 2007 서울모터쇼에서 컨셉트카인  HND-3와 스타렉스의 후속 모델인 TQ(프로젝트명)를 전세계 시장에 처음으로 선보인다.
 
HND-3는 남양연구소가 젊은 세대를 겨냥해 개발한 세번째 컨셉트카로, 승용차와 쿠페의 장점이 결합된 복합형 소형 쿠페다. 2000cc급 가솔린 엔진에 5단 자동변속기를 탑재했다.
 
TQ는 기존 스타렉스의 디자인을 대폭 개선한 신형 승합차로, 올 하반기부터 본격 판매된다.국내의 기존 승합차와는 차별화된 디자인으로 승합차의 새로운 시대를 열겠다는 게 현대차측 설명이다.
 
이와함께 현대차는 이미 해외 모터쇼를 통해 공개된 차세대 소형 크로스오버차량(CUV) '헬리언' 및 친환경 소재로 만든 미래형 CUV '카르막' 등 2종류의 컨셉트카와 유럽 전략형 양산모델인 준중형 해치백 모델 'i30'(프로젝트명 FD)도 선보인다.
 
이 중 i30은 올 3ㆍ4분기부터 유럽에서 판매될 예정으로, 미국에 이어 유럽에서도 디자인에서부터 생산까지 현지화를 이루려는 현대차 전략의 성공을 가늠할 모델이다. 2008년 말 완공예정인 현대차 체코공장에서도 생산될 예정이며 국내 시장에는 유럽과 비슷한 시기에 출시될 방침이다.
 
이은정기자 mybang21@akn.co.kr
<ⓒ '오피니언 리더의 on-off 통합신문' 아시아경제>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