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주금공, 보금자리론 절반이 e-모기지론

최종수정 2007.04.05 10:37 기사입력 2007.04.05 10:37

댓글쓰기

3월중 2522억 공급

한국주택금융공사(사장 유재한)의 3월 중 보금자리론 공급실적은 2522억원중 인터넷 온라인으로 취급하는 e-모기지론은 1259억원으로 49.9%를 차지한 것으로 나타났다.

 1/4분기 전체 보금자리론 공급실적은 7717억원으로 집계되었으며 이중 e-모기지론은 4120억원으로 53.4%를 차지했다.

금융회사별 공급실적은 하나은행 1,347억원(53.4%), 우리은행 266억원(10.6%), 국민은행 238억원(9.4%), 삼성생명 164억원(6.5%), 농협중앙회 133억원(5.3%), SC제일은행 77억원(3.1%) 등의 순으로 집계되었으며 e-모기지론을 취급하는 하나은행과 삼성생명이 선두권에 들었다.

한편, 공사는 최근 공급실적의 소폭감소는 최근의 집값의 안정화 추세가 지속되면서 주택 거래량이 감소한데 따른 것으로 풀이된다고 밝혔다. 

김정민 기자 jmkim@akn.co.kr
<저작권자 ⓒ '오피니언 리더의 on-off 통합신문' 아시아경제>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