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SKT, 와이브로-HSDPA 통합단말기 출시

최종수정 2007.04.05 09:32 기사입력 2007.04.05 09:29

댓글쓰기

28만7980원, 요금은 월 4만5900원

SK텔레콤은 와이브로와 고속하향패킷접속(HSDPA) 등 2가지 휴대인터넷 서비스를 동시에 이용할 수 있는 ‘T로그인(WiBro·HSDPA) 통합단말기’를 출시한다고 5일 밝혔다. 

통합단말기는 전국망으로 커버리지가 확대된 HSDPA와 대용량데이터 전송에 효율적인 와이브로의 장점을 살린 것이다. 

와이브로의 경우 서울과 인천, 일산, 과천 등 수도권 중 7개 도시의 핫존에서 이용할 수 있고, 그 이외 지역에서는 HSDPA로 인터넷에 접속할 수 있기 때문에 주요 생활권이 와이브로 핫존 내에 있으면서 인터넷 사용에 있어 이동성을 요구하는 고객에게 유용한 서비스라고 회사 측은 밝혔다. 

또한 고객의 편의를 위해 와이브로는 월 2회 이메일을 통해, HSDPA는 기본 제공용량의 50%, 80%, 100%가 넘을 때마다 단문메세지서비스(SMS)를 통해 이용량 정보를 제공하므로 사용자는 서비스에 대한 자신의 이용량을 체크할 수 있다. 

통합단말기의 출고 가격은 약 28만7,980원(VAT, USIM 포함)이며, 와이브로 가입비는 프로모션 기간인 2007년 12월 31일까지 면제되고 HSDPA 가입비가 부과돼 이 서비스의 가입비는 총 5만5000원이다. 또한 이달 1일자로 조정된 와이브로 프로모션 요금 1만6000원과 T로그인 레귤러 요금제 2만9900원을 합할 경우 4만5900원 수준으로 제공될 예정이다. 

SK텔레콤 네트웍비즈니스팀 유승희 팀장은 “2008년에 50Mbps급으로 속도가 개선되는 와이브로 장비가 개발되면 진정한 ‘꿈의 인터넷’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한편, SK텔레콤은 향후 와이브로 커버리지 확대를 위해 연내 23개시에 추가로 핫존을 구축하고, 와이브로와 HSDPA 기지국간 핸드오버를 지원할 수 있는 ‘이기종망간 핸드오버기술’을 내년까지 개발한다고 밝혔다. 

이 기술이 개발완료 되면 사용자가 와이브로 서비스 지역을 벗어나더라도 통합 단말기가 이를 인식하여 자동으로 HSDPA망에 재접속 할 수 있게 될 예정이다. 

채명석기자 oricms@akn.co.kr 
<ⓒ '오피니언 리더의 on-off 통합신문' 아시아경제>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