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 신규 실업수당 청구 21만9000건…지난주比 3000건↑

미 노동부는 지난주(5월19일~25일) 신규 실업수당 청구 건수가 21만9000건으로 지난주 대비 3000건 증가했다고 30일(현지시간) 밝혔다.


미 신규 실업수당 청구 21만9000건…지난주比 3000건↑ 원본보기 아이콘

이는 다우존스가 집계한 전문가 전망치(21만8000건)를 밑도는 수치다.

최소 2주 이상 실업수당을 신청하는 계속 실업수당 청구 건수는 5월12일~18일 주간 179만1000건으로 전주 대비 4000건 늘었다.


신규 실업수당 청구 건수는 지난해 9월 이후 20만건대 초반으로 기록적으로 낮은 수준을 유지하고 있다.


이는 노동시장 과열이 지속되고 있을 가능성을 내포하고 있다. 미 연방준비제도(Fed)는 이같은 현상이 인플레이션 고착화를 야기할 수 있다고 보고 고용 관련 지표에 관심을 기울이고 있다.




황서율 기자 chestnut@asiae.co.kr

<ⓒ투자가를 위한 경제콘텐츠 플랫폼,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