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기면서 배우는 환경보호'...2024 광진환경한마당 개최

6월 8일 어린이대공원 열린무대에서 열려… 일상 속 녹색생활 실천 확산 목적
시원차림 패션쇼, 기후 1.5도 영화제, 친환경 체험부스 등 다양한 볼거리, 즐길거리 마련
운영본부 설치 및 안전관리 요원 배치 등 행사장 안전 관리에도 힘써

'즐기면서 배우는 환경보호'...2024 광진환경한마당 개최 원본보기 아이콘

광진구(구청장 김경호)가 제29회 환경의 날을 맞아 오는 6월 8일 어린이대공원에서 ‘2024 광진환경한마당’을 개최한다.


열린무대 일원에서 열리는 환경한마당은 오후 1시 광진구립청소년합창단의 식전 공연을 시작으로 ▲에너지 절약 시원차림 패션쇼 ▲환경의 날 기념식 ▲기후 1.5도 영화 상영 순으로 진행된다.

먼저, 에너지 절약 시원차림 패션쇼가 열린다. 사전 모집을 통해 최종 선발된 구민 모델이 18명(팀)이 무대에 올라 시원차림의 다양한 모습을 선보일 예정이다.


환경의 날 기념식에선 ‘탄소중립 녹색생활 실천 선언’을 비롯해, 환경보호 유공자 표창 및 청소년 환경작품 공모전 수상자 시상, 시원차림 패션왕 시상 등이 이어진다.


또, 기후 1.5도 영화제는 일주일간의 탄소 제로 프로젝트를 주제로 한 다큐멘터리 영화 ‘보통의 용기’를 상영한다. 사전 접수로 200명을 모집하며, 환경에 관심 있는 구민 누구나 광진구청 누리집에서 신청할 수 있다. 관람 후에는 호텔 숙박권, 종합건강검진권 등 풍성한 경품 이벤트도 준비되어 있다.

이 밖에도 ▲AR 증강현실을 이용한 카드 만들기 ▲페이스 페인팅 ▲반려 식물 만들기 등 녹색 생활 실천 확산을 위한 다양한 친환경 체험, 홍보 부스를 운영한다.


김경호 광진구청장은 “주도적인 탄소중립 실천과 환경보호의 중요성을 널리 알리고자 이번 행사를 마련했다”며 “앞으로도 광진구는 지속 가능한 녹색도시 구현을 위해 구민과 함께 다양한 환경보호 활동을 전개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광진구는 방문객 모두가 편안하게 행사를 즐길 수 있도록 안전 관리에도 힘쓴다. 특히, 행사 당일 안전 본부를 운영하고, 행사장 곳곳 안전 관리 요원을 배치해 위급상황 발생 시 신속하게 대처할 계획이다.





박종일 기자 dream@asiae.co.kr

<ⓒ투자가를 위한 경제콘텐츠 플랫폼,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