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엔솔, 뉴욕서 글로벌 채용 행사…김동명 사장 등 경영진 총출동

김동명 LG에너지솔루션 사장이 미국 뉴욕에서 글로벌 인재 채용 행사 BTC(Battery Tech Conference)에 참여하고 있다. 사진제공=LG에너지솔루션

김동명 LG에너지솔루션 사장이 미국 뉴욕에서 글로벌 인재 채용 행사 BTC(Battery Tech Conference)에 참여하고 있다. 사진제공=LG에너지솔루션

원본보기 아이콘

LG에너지솔루션은 25일(현지시간) 미국 뉴욕 메리어트 마르퀴스 호텔에서 글로벌 우수 인재 채용 행사 'BTC'(Battery Tech Conference)를 열었다고 26일 밝혔다. BTC는 세계 최고 수준의 연구개발(R&D) 인재를 확보하고 배터리 산업 혁신을 주도하기 위한 LG에너지솔루션의 글로벌 채용 행사다.


지난해 샌프란시스코에 이어 올해 뉴욕에서 열린 이번 행사에는 매사추세츠공과대(MIT), 프린스턴, 코넬, 아르곤 국립 연구소 등 미국 주요 대학과 연구소의 석·박사 인재 40여 명이 참석했다. LG에너지솔루션 측에서는 최고경영자(CEO) 김동명 사장을 비롯해 이진규 CDO(최고디지털책임자), 김기수 CHO(최고인사책임자), 김제영 CTO(최고기술책임자), 정근창 미래기술센터장, 최승돈 자동차전지 개발센터장 등 경영진이 총출동했다.

이 자리에서 김동명 사장은 직접 본인의 '커리어 스토리'를 소개하며 LG에너지솔루션의 미래와 비전을 소개했다. 김 사장은 재료공학 박사 출신으로 1998년 배터리 연구센터로 입사해 R&D, 상품기획, 생산, 사업부장 등 요직을 거쳐 CEO에 올랐다.


그는 "꿈과 비전을 가지고 LG에 입사했던 때가 엊그제 같은데 벌써 회사를 이끄는 CEO가 되어 있다"며 "미래를 이끌어 나갈 우수한 R&D 인재를 영입하기 위해 전 세계 어디라도 찾아다닌다는 마음으로 이 행사에 참석하게 되었다"고 말했다.

김동명 LG에너지솔루션 사장이 미국 뉴욕에서 글로벌 인재 채용 행사 BTC(Battery Tech Conference)에 참여하고 있다. 사진제공=LG에너지솔루션

김동명 LG에너지솔루션 사장이 미국 뉴욕에서 글로벌 인재 채용 행사 BTC(Battery Tech Conference)에 참여하고 있다. 사진제공=LG에너지솔루션

원본보기 아이콘

그러면서 "'성취'라는 단어에 가슴이 뛴다면 LG에너지솔루션과 함께해야 한다"라며 "배터리 시장은 이제 성장의 시작점에 서 있으며 LG에너지솔루션과 함께한다면 무한한 성장의 기회를 가질 수 있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CEO와의 Q&A세션에서 참석자들은 R&D 기반 커리어 패스와 성장에 필요한 역량, LG에너지솔루션의 기술력과 미래 비전 등 다양한 주제에 대해 질문을 이어갔다. 또 배터리 연구개발, 소재기술과 전고체 전지 등 미래기술, AI·빅데이터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분야 임원들이 직접 회사 기술 현황과 방향, 전략 등을 발표했다.

현장 면접을 통해 인재 선점 노력도 병행했다. LG에너지솔루션은 지난해 샌프란시스코 BTC 행사에서도 R&D 인재를 다수 확보한 바 있다.

LG에너지솔루션은 "미래 배터리 산업을 선도하기 위해서 가장 중요한 것은 인재인 만큼 앞으로도 글로벌 우수 인재 확보를 위한 다양한 노력을 지속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정동훈 기자 hoon2@asiae.co.kr

<ⓒ투자가를 위한 경제콘텐츠 플랫폼,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