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20년 만에 열린 서대문구민체육대회

25일 서대문구립인조잔디구장에서 열린 ‘2024년 서대문구민체육대회’ 개회식에서 선수단이 입장하고 있다. 서대문구 제공.

25일 서대문구립인조잔디구장에서 열린 ‘2024년 서대문구민체육대회’ 개회식에서 선수단이 입장하고 있다. 서대문구 제공.

원본보기 아이콘
25일 서대문구립인조잔디구장에서 열린 ‘2024년 서대문구민체육대회’에서 이어달리기 선수들이 이성헌 구청장의 출발 신호를 기다리고 있다. 서대문구 제공.

25일 서대문구립인조잔디구장에서 열린 ‘2024년 서대문구민체육대회’에서 이어달리기 선수들이 이성헌 구청장의 출발 신호를 기다리고 있다. 서대문구 제공.

원본보기 아이콘

서울 서대문구(구청장 이성헌)는 ‘모이자! 즐기자! 하나 된 우리!’란 캐치프레이즈 아래 25일 서대문구립인조잔디구장에서 ‘2024년 서대문구민체육대회’를 개최했다.


20년 만에 열린 이날 행사는 서대문구 14개 동의 주민 선수와 응원단 등 2500여명이 참여했다. 주민 선수들은 ▲대형 공 굴리기 ▲지네발 릴레이 ▲오자미(콩 주머니) 바구니 넣기 ▲단체줄넘기 ▲이어달리기 등 5개 종목에서 자신이 속한 동의 승리를 위해 열띤 경기를 펼쳤다. 또한 다양한 번외경기와 이벤트가 마련돼 참가자들의 흥미를 더했다.


이날 ‘종합우승’은 남가좌1동, ‘준우승’은 북가좌2동과 홍은2동, ‘우수’는 북아현동, 연희동, 홍제2동이 차지했다.

25일 서대문구립인조잔디구장에서 열린 ‘2024년 서대문구민체육대회’에서 ‘대형 공 굴리기’ 경기가 펼쳐지고 있다. 서대문구 제공.

25일 서대문구립인조잔디구장에서 열린 ‘2024년 서대문구민체육대회’에서 ‘대형 공 굴리기’ 경기가 펼쳐지고 있다. 서대문구 제공.

원본보기 아이콘




김민진 기자 enter@asiae.co.kr

<ⓒ투자가를 위한 경제콘텐츠 플랫폼,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