역삼청소년수련관, 청소년박람회서 국무총리상 수상

청소년 육성 및 보호 유공 분야

강남구 역삼청소년수련관은 제20회 대한민국 청소년박람회에서 국무총리상을 수상했다. 왼쪽부터 황의선 관장, 장성주 부장. 강남구 제공.

강남구 역삼청소년수련관은 제20회 대한민국 청소년박람회에서 국무총리상을 수상했다. 왼쪽부터 황의선 관장, 장성주 부장. 강남구 제공.

원본보기 아이콘

강남구(구청장 조성명)는 구가 운영하는 역삼청소년수련관이 제20회 대한민국 청소년박람회에서 청소년 육성 및 보호 유공 분야 국무총리상을 수상했다고 24일 밝혔다.


여성가족부가 주관하는 대한민국 청소년박람회는 ‘청소년이 만드는 세상, 더 큰 대한민국’을 주제로 23일 국립중앙청소년수련원에서 열렸다. 여기서 역삼청소년수련관은 특화사업을 통해 청소년의 왕성한 사회참여 활동을 지원하는 기관으로 인정받아 서울시 자치구 중 유일하게 국무총리상을 수상했다.

이는 지난해 12월 서울시청소년시설협회에서 주관한 ‘2023년 구립청소년시설 우수프로그램 평가’에서 청소년 문화기획활동 분야 최우수기관으로 선정된 후 연이은 수상 쾌거다.


구와 수련관은 이러한 성과를 바탕으로 앞으로 청소년사업, 생활체육사업, 교육문화사업, 유아예체능사업, 진로사업 등 5개 분야 78개 사업에 박차를 가할 계획이다.


조성명 구청장은 “역삼청소년수련관은 벤치마킹을 오는 여러 자치구와 청소년 시설에 롤모델이 되고 있다”며 “청소년 마약 예방사업 등 강남구 지역 특성에 맞는 특화사업을 추진해 아동과 청소년이 꿈을 펼칠 수 있는 강남을 만들어 나가겠다”고 밝혔다.




김민진 기자 enter@asiae.co.kr

<ⓒ투자가를 위한 경제콘텐츠 플랫폼,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