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에코플랜트 신임 사장에 김형근 SK E&S 재무부문장 내정

임시주총·이사회 거쳐 공식 선임 예정

SK에코플랜트는 신임 사장에 김형근 SK E&S 재무부문장이 내정됐다고 23일 밝혔다.


SK에코플랜트는 이날 “국내 대표 환경·에너지 기업으로 비즈니스 모델을 성공적으로 전환한 상황에서 대내외 불확실성을 극복하고 성공적 IPO를 추진하기 위해 이번 인사를 단행했다”고 설명했다.

김 내정자는 이후 임시 주주총회와 이사회 승인을 거쳐 사내이사 및 대표이사로 공식 선임될 예정이다.

김형근 SK에코플랜트 신임 사장 내정자. 사진제공=SK에코플랜트

김형근 SK에코플랜트 신임 사장 내정자. 사진제공=SK에코플랜트

원본보기 아이콘

김 내정자는 앞서 SK 주식회사 재무1실장, SK에어가스 대표이사, SK주식회사 포트폴리오매니지먼트 부문장, SK E&S 재무부문장 등을 역임했다. SK주식회사의 지주회사 체제 전환과 기업가치 기반 경영체계를 수립하는 등 거버넌스 개편 및 포트폴리오 최적화에 핵심적인 역할을 수행해왔다.


SK에코플랜트 관계자는 “탁월한 역량과 리더십을 갖춘 김 내정자가 SK에코플랜트 사업성과 가속화와 재무구조 개선, 성공적인 IPO 추진에 핵심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전했다.


한편, 박경일 현 SK에코플랜트 사장은 자진 사임의사를 밝혔다. 박 사장은 2021년 9월 사장 취임 후 환경·에너지사업으로 비즈니스 모델 전환을 완수하고 SK에코플랜트가 국내 대표 환경·에너지기업으로 자리매김하는 데 일조했다.




권현지 기자 hjk@asiae.co.kr

<ⓒ투자가를 위한 경제콘텐츠 플랫폼,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