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클릭 e종목]"SOOP, 6월 글로벌 출시 확정…관건은 트래픽"

하나증권은 23일 SOOP 에 대해 글로벌 출시가 확정됐다며 트래픽 확보 추이를 주목해야 한다는 진단과 함께 목표가 15만원, 투자의견 '매수'를 유지했다.


이준호 연구원은 "글로벌 SOOP의 베타 서비스가 6월 5일로 확정됐다"며 "현재 구글플레이, 앱스토어를 통해 사전 가입이 가능하며 E스포츠, 게임을 중심의 라이브 스트리밍 플랫폼으로 글로벌 사용자에게 친숙한 UI·UX로 구성됐다"고 말했다.

이 연구원은 "향후 글로벌 SOOP의 관건은 트래픽 확보"라며 "글로벌 SOOP은 초기 트래픽 확보를 위해 방송 예정인 국내, 현지 스트리머들의 명단을 공개했다"고 밝혔다.


이어 "메인 콘텐츠는 게임으로 국내 엠베서더 스트리머는 페이커(리그오브레전드), 무릎(철권), 버즈(발로란트), 악어(마인크래프트), 에스카(오버워치, 배틀그라운드)로 구성돼 있으며 서비스가 안정화되고 동시통역 서비스가 제공되는 6월 말 이후 본격적인 국내/글로벌 동시 송출이 이뤄질 것으로 예상한다"고 했다.


그는 또 "동시 송출이 진행된다면 엠베서더 스트리머의 국내 시청자와 글로벌 시청자 수 비교가 가능해지기 때문에, 향후 국내 SOOP 스트리머의 동시 송출 확대에 대한 기대감이 반영될 수 있다"며 " 추가로 현지에서 팬덤을 보유한 스트리머들을 다수 영입해 이들의 트래픽이 확인된다면 글로벌 SOOP에 대한 눈높이는 더욱 올라갈 것으로 전망한다"고 덧붙였다.

그러면서 "현재 주가는 1분기 호실적에도 이후 트래픽과 광고 매출의 성장 둔화에 대한 우려를 반영하고 있다고 판단한다"며 "6월 5일 이후 현지 스트리머를 필두로 한 글로벌 SOOP의 빠른 트래픽 확보와 국내 스트리머의 동시 송출 시너지가 확인되면서 글로벌 SOOP의 가치가 부각된다면 리레이팅이 가능하다"고 했다.





차민영 기자 blooming@asiae.co.kr

<ⓒ투자가를 위한 경제콘텐츠 플랫폼,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