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산ICD 입주기업 ‘중대재해예방 포럼’

고용노동부 양산지청, 안전보건공단 경남동부지사 공동 개최

고용노동부 양산지청(지청장 권구형)과 안전보건공단 경남동부지사(지사장 김판기)는 22일 양산ICD 입주기업과 함께 ‘중대재해 예방을 위한 안전보건포럼’을 개최했다.


이날 포럼에서는 양산ICD에 입주해 있는 기업의 대표 및 책임자 2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중대재해 예방을 위한 안전보건관리체계 구축·이행 관련 정책 방향을 알리고 물류·창고업 사고사례 등 산업안전 현안에 대해 논의했다.

고용노동부와 안전보건공단은 지난 3월 22일 발대식을 시작으로 안전보건 노하우를 소통, 학습, 공유, 확산할 수 있는 안전보건포럼을 연중 운영 중이다.


권구형 지청장은 “양산ICD 입주기업 근로자들은 사업특성 상 특수고용형태 종사자 등이 많고 입고·하역·운반 등 공정에서 다양한 위험요인들에 노출되기 쉽다”며, “사고를 막고 중대재해를 예방하기 위해 안전보건관리체계 구축·이행이 필수적이다”고 강조했다.

고용노동부 양산지청과 안전보건공단이 양산ICD 입주기업들과 중대재해예방 포럼을 열고 있다.

고용노동부 양산지청과 안전보건공단이 양산ICD 입주기업들과 중대재해예방 포럼을 열고 있다.

원본보기 아이콘




영남취재본부 조충현 기자 jchyoung@asiae.co.kr

<ⓒ투자가를 위한 경제콘텐츠 플랫폼,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