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0돌 맞은 현대엘리베이터…"100년 기업 일궈내자"

ESG경영 슬로건 선포…플로깅 기부도 진행

조재천 현대엘리베이터 대표와 현정은 현대그룹 회장, 김영환 충청북도지사, 이종배 국회의원, 조길형 충주시장(좌측 여섯 번째부터) 등 내외빈들이 22일 충주 현대엘리베이터 스마트 캠퍼스에서 열린 창립 40주년 행사에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제공=현대엘리베이터)

조재천 현대엘리베이터 대표와 현정은 현대그룹 회장, 김영환 충청북도지사, 이종배 국회의원, 조길형 충주시장(좌측 여섯 번째부터) 등 내외빈들이 22일 충주 현대엘리베이터 스마트 캠퍼스에서 열린 창립 40주년 행사에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제공=현대엘리베이터)

원본보기 아이콘

현대엘리베이터가 창립 40주년 행사를 개최하고 '100년 기업'으로 자리매김하겠다고 다짐했다.


현대엘리베이터는 22일 충주 본사에서 창립 40주년 기념행사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현정은 현대그룹 회장은 기념사를 통해 "현대엘리베이터는 40년 전 정주영 명예회장이 씨앗을 뿌려 싹을 틔운 후 끊임없는 도전과 혁신을 거듭하며 대한민국 산업의 한 축을 이끄는 거목으로 성장했다"며 "지난 40년이 그랬듯 기술 혁신의 기적을 더해 100년 기업의 위업을 이뤄내자"고 격려했다.

현대엘리베이터는 창립 40주년 맞아 ESG경영 슬로건 '같이행동 가치동행'을 선포했다. 주주, 고객, 협력사, 지역사회를 넘어 산업생태계 구성원 모두가 함께 건강하게 성장하자는 의미를 담았다.


이날 오후에는 참석 임직원 모두가 충주시 일대를 3개 구역으로 나눠 달리며 쓰레기를 줍는 '플로깅 기부 캠페인'을 진행했다. 임직원들이 쓰레기를 주우며 걷는 걸음 수 만큼 회사가 적립금을 모아 사회에 기부하는 식이다. 이렇게 적립된 1억원의 기금을 백혈병 어린이재단, 우수인재장학금 등 지역사회 취약계층 등에 기부할 예정이다.


조재천 현대엘리베이터 대표는 "지난 40년이 글로벌기업들을 따라잡기 위한 숨 가쁜 시간이었다면 앞으로의 여정은 우리가 스탠더드로 자리매김하는 시간이 될 것"이라며 "고객에게 신뢰받는 기업, 지역사회와 함께 성장하는 기업, 도전과 혁신을 멈추지 않는 현대엘리베이터의 미래로 함께 나아가자"고 말했다.




이민우 기자 letzwin@asiae.co.kr

<ⓒ투자가를 위한 경제콘텐츠 플랫폼,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