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체부, 청소년 대상 저작권 중요성 글짓기로 알린다

제20회 전국 청소년 저작권 글짓기 대회 개최
7월 8일까지, 6세~19세 미만 청소년 참가

문화체육관광부는 한국저작권위원회와 오는 7월8일까지 '제20회 전국 청소년 저작권 글짓기 대회'를 개최한다고 21일 밝혔다. 이번 대회는 영상 부문 공모전도 함께 진행한다.


청소년 글짓기. [사진 = 아시아경제DB]

청소년 글짓기. [사진 = 아시아경제DB]

원본보기 아이콘

참가 대상은 6세 이상 19세 미만의 청소년이다. 참가자는 저작권을 소재로 1000~3600자 이내의 글이나 20초 이상 3분 이내 길이의 영상물을 제출하면 된다.

수상작은 전문가 심사와 표절 검사, 국민 사전 검증 등의 절차를 거쳐 총 46편을 선정해 오는 11월에 시상할 계획이다.


글짓기 부문 대상 1명에게는 국무총리상과 장학금 100만원, 최우수상 글짓기 부문 3명, 영상 부문 1명(팀)에게는 문체부 장관상과 장학금 50만원, 우수상 글짓기 부문 3명, 영상 부문 1명(팀)에게는 한국저작권위원회 위원장상과 장학금 20만원 등을 수여한다.

제20회 전국 청소년 저작권 글짓기 대회 포스터 [사진제공 = 문화체육관광부]

제20회 전국 청소년 저작권 글짓기 대회 포스터 [사진제공 = 문화체육관광부]

원본보기 아이콘

한국저작권위원회는 대상과 최우수상, 우수상을 받은 9개 수상작의 저작권 등록을 지원한다. 수상작 46편에 대한 작품집도 발간해 학교에 배포하거나 한국저작권위원회 누리집에서 내려받을 수 있도록 제공할 예정이다.




김희윤 기자 film4h@asiae.co.kr

<ⓒ투자가를 위한 경제콘텐츠 플랫폼,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