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화 건설부문, '스마트 공사관리 시스템' 현장 적용

시공사-협력사 직원 업무 효율 제고
시공 동영상 기록 관리 등 서류 업무 간소화

한화 건설부문이 건설 현장에서 업무효율을 높이는 스마트 공사관리 시스템(Hi-Note)을 개발해 이달부터 실제 현장에 적용한다고 20일 밝혔다.


한화 건설부문 공사 현장에서 '스마트 공사관리 시스템(Hi-Note)를 사용하고 있다.

한화 건설부문 공사 현장에서 '스마트 공사관리 시스템(Hi-Note)를 사용하고 있다.

원본보기 아이콘

스마트 공사관리 시스템(Hi-Note, Hanwha intelligent-Note)은 건설현장관리에 가장 필요한 품질 및 공정관리, 시공 동영상 기록관리, 기술자료 게시판으로 구성된다. 한화 건설부문은 Hi-Note를 이용해 기존 서류업무를 대폭 간소화해 업무효율성을 제고할 계획이다.

Hi-Note의 품질 및 공정관리는 실시간 사진촬영으로 시공 보완사항을 협력사 직원에게 전달해 조치여부를 기록·관리하고, 공사 진행현황을 모바일로 체크하고 관리하는 기능이다.


일반적인 시공현황 관리는 반복적인 서류작업으로 업무피로도가 높고 잘못 기입하는 문제 등도 있었다. Hi-Note를 활용하면 관련 업무를 스마트폰으로 처리가 가능하고 자동으로 데이터가 쌓여 언제든 확인할 수 있어 편리하다.


한화 건설부문에서 개발한 '스마트 공사관리 시스템 (Hi-Note)'

한화 건설부문에서 개발한 '스마트 공사관리 시스템 (Hi-Note)'

원본보기 아이콘

시공 동영상 기록관리 기능은 작업내용을 기입하고 동영상을 촬영하면 입력내용을 기반으로 자동 편집·분류해 저장된다. 중요도와 공종별 기록관리가 편리하고 향후 도면과 맞게 시공이 되었는지 확인하는 검측 보조자료로 활용할 수 있다.

기술자료 게시판에서는 스마트폰으로 현장 어디서든 시공 중 필요한 매뉴얼과 기술자료를 확인할 수 있다. 기능으로 질의응답과 제안 등을 통해 기술정보를 교환할 수 있다.


지난해 7월 국토교통부와 서울시는 시공 검측자료 디지털화와 동영상 촬영 등 건설현장 관리강화 가이드라인을 발표했다. 한화 건설부문은 시공 동영상 기록관리 기능을 포함한 스마트 공사관리 시스템의 필요성에 공감해 Hi-Note 개발을 진행해 왔다.


박세영 한화 건설부문 건축사업부장은 “Hi-Note를 통해 현장직원들의 서류업무에 대한 피로도를 낮춰 업무효율성을 높이고 시공품질을 향상시킬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한진주 기자 truepearl@asiae.co.kr

<ⓒ투자가를 위한 경제콘텐츠 플랫폼,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