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흥 유치면-서귀포 효돈동 주민자치위원회 자매결연

장흥 유치면-서귀포 효돈동 주민자치위원회 자매결연 원본보기 아이콘
장흥 유치면-서귀포 효돈동 주민자치위원회 자매결연 원본보기 아이콘

"관광, 축제, 문화, 교육 등 다양한 분야의 유대 강화"

[아시아경제 노해섭 기자]장흥군 유치면 주민자치위원회(위원장 안방오)와 제주특별자치도 서귀포시 효돈동 주민자치위원회(위원장 송성환)가 지난 1일 자매결연 협약을 체결하고 상호발전에 협력하기로 했다. 자매결연 협약식은 지난 정남진 장흥 물축제 기간 중인 1일 유치면 행정복지센터에서 이뤄졌다.

이날 협약식에는 김한석 유치면장과 안방오 유치면주민자치위원장, 서귀포시 효돈동 한용식 동장을 비롯한 송성환 주민자치위원장 등 100여명이 참석했다.

양 기관은 앞으로 다양한 현황 및 정보를 공유하면서 두 지역의 공생발전과 주민의 경제력 향상 및 복지증진을 위한 활동을 개발하고 실천하기로 협의했다. 또한 관광, 축제, 문화, 교육 등 다양한 분야의 유대를 강화해 친환경 농축특산물 홍보 및 판촉, 지역축제초청, 각종 체험학습 기회 제공 등을 지속적으로 추진키로 했다.

한편 협약서 서명 후 양 지역 관광사진과 특산품 선물을 교환하고, 만찬장에서는 끈끈한 우정을 나누는 시간을 가졌다.

한용식 효돈동장은 “이번 자매결연을 통해 유치면과 효돈동 주민들이 가까워지는 계기가 되어 앞으로 두 지역 간 서로 많은 교류와 발전이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어 김한석 유치면장은 “미래지향적인 행정발전의 기반이 될 수 있도록 교류활동을 적극 전개해 두 지역 주민의 삶의 질 향상을 위한 견인역할을 하겠다”고 말했다.

노해섭 기자 nogary@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