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는남자' 초라한 관객수에 한달만에 VOD서비스 "안방서는 웃는 남자"

▲ 영화 '우는남자' 개봉 한달만에 VOD서비스(사진: CJ E&M 제공)

▲ 영화 '우는남자' 개봉 한달만에 VOD서비스(사진: CJ E&M 제공)

원본보기 아이콘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우는남자' 초라한 관객수에 한달만에 VOD서비스 "안방서는 웃는 남자"

3일부터 영화 '우는남자'를 IPTV에서 볼 수 있게 됐다.3일 kt 올레TV는 우는남자의 VOD 서비스를 실시한다고 밝혔다. 우는남자는 '아저씨'를 연출한 이정범 감독의 차기작으로 개봉 전 화제를 모았으나 누적 관객 수 60만명에 그쳐 저조한 성적을 기록했다.

관계자는 "스크린 성적은 만족스럽지 못하지만 VOD 서비스를 통해 안방에서 명예회복을 할 것"이라고 말했다.

우는남자는 어릴 때 부모에게 버림받아 미국에서 외롭게 자란 킬러 곤(장동건)이 자신의 타깃이자 남편과 딸을 잃은 채 절망 속에서 살아가는 모경(김민희)를 만나며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렸다.극장 개봉 한 달 만에 IPTV에서 서비스되는 우는남자는 올레TV와 곰TV에서 시청할 수 있다. 올레TV는 '황제를 위하여'와 '하이힐' 등 상반기 개봉작들도 함께 서비스한다.

우는남자의 IPTV 서비스 소식을 접한 누리꾼들은 "우는남자, 킬링타임용으론 괜찮은데" "우는남자, 결말이 괜찮네" "우는남자, 60만은 좀 아쉽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이슈팀

<ⓒ투자가를 위한 경제콘텐츠 플랫폼,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