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꽃 예쁘네” 댓글 논란 정찬우, 결국 사과문 게재 “죄송하단 말밖에 할 말이 없네요”

최종수정 2017.10.31 10:58 기사입력 2017.10.31 10:58

정찬우 인스타 캡처
정찬우 인스타 캡처



“꽃 예쁘네”라는 댓글로 논란을 빚은 컬투의 정찬우가 결국 사과문을 게재했다.

컬투의 정찬우는 31일 오전 10시30분께 자신의 트위터에 사과문을 게재했다.

그는 “진심으로 사과말씀을 드립니다. 아무 생각 없이 댓글을 남겨 많은 분들에게 상심을 드렸네요”라고 선미의 김주혁 애도글에 남긴 자신에 댓글에 대해 사과하는 마음을 전했다.

이어 “저의 잘못을 인정합니다”라며 “죄송하단 말 밖에 할 말이 없네요. 진심으로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라고 적었다.
앞서 정찬우는 가수 선미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라는 글과 함께 국화꽃 사진을 게재한 것에 “꽃 예쁘네”라는 댓글을 달아 물의를 일으켰다.

네티즌들의 지적이 이어지자 정찬우는 해명하며 해당 댓글을 삭제했지만 논란이 커지자 결국 사과문을 게재했다.

- 이하 정찬우 트위터 글 전문

진심으로 사과말씀을 드립니다.

아무 생각없이 댓글을 남겨 많은 분들에게 상심을 드렸네요.

뭐라 할 말없이 저의 부주의로 인해 많은 분들께 실망을 남겨드려 죄송합니다.

저의 잘못을 인정합니다. 죄송합니다.

죄송하단 말밖에 할말이 없네요.

진심으로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오늘의 주요뉴스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오늘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