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포토] 아이린, "가슴 없다" 지적에 심경 고백

최종수정 2018.01.02 10:07 기사입력 2018.01.02 07:39

[아시아경제 온라인이슈팀]

[포토] 아이린, "가슴 없다" 지적에 심경 고백




아이린이 자신의 몸매를 지적한 기사 제목에 대한 심경을 고백했다

모델 아이린은 최근 자신의 SNS 계정에 ‘2017 SBS 연예대상’ 레드카펫 포토행사에 참석한 자신의 기사를 캡처한 사진을 게재한 뒤 “오늘날 여성으로 산다는 것은 쉽지 않은 일”이라며 “특히 ‘볼륨이 없으면 어때’라는 자극적인 헤드라인으로 글을 쓰는 기자가 있을 때”라고 말했다.

이어 아이린은 “저는 제 가슴 크기를 비롯해 제 몸을 있는 그대로 사랑하는 법을 배웠다”며 “나는 완벽하지 않지만 남자가 여성을 폄하하는 것을 허락하지 않는 자신감 있는 여성”이라고 덧붙였다.

또한 “모든 여성들이 꼭 알았으면 하는 건 아름다움은 모든(다양한) 모양과 크기로 찾아온다는 것”이라며 “아름다움은 내면에서 발산되는 것이지 사람이 정의하거나 없앨 수 있는 것이 아니다”고 강조했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오늘의 주요뉴스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오늘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