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포토] '제2의 김혜수' 고은아 몸매 보니

최종수정 2017.09.13 14:02 기사입력 2017.09.13 11:09

고은아 / 사진=스포츠투데이 DB
[아시아경제 디지털뉴스본부 온라인이슈팀]고은아가 몸매 부심을 드러냈다.

고은아는 최근 한 매체와 인터뷰에서 육감적인 몸매 덕에 '제2의 김혜수'라는 타이틀이 붙는다는 물음에 "감사하면서도 한편으로는 죄송하다(웃음). 내가 이런 말을 들어도 되는지"라며 겸손한 태도를 보였다.

하지만 이내 고은아는 "그래서 솔직하게 몸매에 대한 자부심은 놓고 가면 안 된다는 생각이다"며 몸매에 대한 남다른 자신감을 드러냈다.



디지털뉴스본부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오늘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