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경기도시공사 9년연속 신용평가서 'AAA' 등급 받아

최종수정 2018.06.14 14:24 기사입력 2018.06.14 14:24

경기도시공사 9년연속 신용평가서 'AAA' 등급 받아



[아시아경제(수원)=이영규 기자] 경기도시공사가 기업 신용등급 및 무보증 채권에 대한 신용평가에서 9년 연속 최고 등급인 'AAA'를 받았다.

도시공사는 1997년 설립 당시 1244억원이던 자본금이 지난해 말 기준 1조6532억원으로 13배 늘고, 자산규모는 1656억원에서 9조81억원으로 무려 54배 증가했다고 14일 밝혔다.

도시공사는 특히 광교ㆍ다산ㆍ동탄2신도시 등 대규모 택지 개발사업에 대한 축적된 사업 노하우를 바탕으로 성공적인 분양과 자금 회수를 통해 2017년말 기준 부채비율을 161%까지 낮췄다. 도시공사의 금융부채는 8346억원이며, 금융 부채비율은 24% 수준이다.

도시공사는 아울러 신규사업에 대한 철저한 사업성 분석과 검증, 계속사업에 대한 지속적인 사업수지 관리와 중장기 재무관리계획에 바탕을 둔 리스크 관리체계를 확립해 창사 이래 단 한 번의 적자도 기록하지 않았다.
도시공사는 이외에도 대외 환경변화에 흔들리지 않는 지속적인 수익실현을 통해 누적 당기순익 2조314억원을 달성하는 성과를 거뒀다.

김용학 경기도시공사 사장은 "도시공사는 성과와 재무구조 개선을 인정받아 2010년 이래 9년 연속 최고의 신용등급인 AAA등급을 달성했다"며 "이를 바탕으로 저소득층뿐만 아니라 신혼부부, 사회초년생, 고령자에 대한 임대주택 공급 등 사회적 약자에 대한 주거복지 사업의 비중을 늘리면서 경기도민의 주거안정과 주거서비스 확대를 통해 공익성을 더욱 강화하겠다"고 밝혔다.

이영규 기자 fortune@asiae.co.kr

오늘의 주요뉴스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오늘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