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용인시 '시중가 30%수준' 주택 320호 다음달 공급

최종수정 2017.08.18 10:08 기사입력 2017.08.18 10:08

용인시청

[아시아경제(용인)=이영규 기자] 경기도 용인시가 저소득 주민들의 안정적인 거주를 돕기 위해 시중 전세가의 30% 수준으로 임대를 해주는 '매입임대주택'의 예비입주자 320가구를 다음달 4~6일 모집한다.

매입임대주택은 한국토지주택공사(LH)가 용인 관내에 있는 다가구주택 등을 매입해 개보수하고 저소득층에 저렴하게 임대해주는 주택이다. 현재 LH가 용인시 관내에 1109가구를 매입해 공실이 생길 때마다 순번에 따라 예비후보자를 입주시키고 있다.

모집 대상은 전용면적 50㎡이하 250가구, 전용면적 50㎡초과~85㎡이하 65가구, 전용면적 85㎡초과 5가구 등이다.

신청 자격은 용인에 주소를 두고 본인과 세대원 전원이 무주택인 자로 생계ㆍ의료급여 수급자, 보호대상 한부모 가족, 주거지원이 시급한 가구, 도시근로자 월평균소득 70% 이하인 장애인, 아동복지시설 퇴소자 등이다.

최초 임대기간은 2년이며, 입주자격 유지 시 최대 9번까지 재계약이 가능하다. 희망자는 다음달 4~6일 주소지 동 주민센터에 신청하면 된다.
기타 자세한 사항은 한국토지주택공사 콜센터(1600-1004), 용인시 콜센터 (1577-1122), 주소지 동 주민센터로 문의하면 된다.

이영규 기자 fortun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오늘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