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과기정통부, '국민을 위한, 국민의 R&D' 본격 추진

최종수정 2018.03.14 15:00 기사입력 2018.03.14 15:00

'국민생활연구 추진전략' 수립

국민생활연구 추진 정책패키지
국민생활연구 추진 정책패키지



[아시아경제 김철현 기자] 국민생활 주변의 문제를 과학적으로 미리 예측하고 국민 참여를 통해 눈높이에 맞는 기술개발을 추진·적용해 국민의 삶을 보다 건강하고 안전하게 지키기 위한 '문제해결형 연구개발(R&D)' 추진이 본격화된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장관 유영민, 이하 과기정통부)는 14일 과학기술을 활용해 국민생활 문제들을 보다 근본적으로 해결하기 위한 '국민생활연구 추진전략'을 제34회 국가과학기술심의회 심의를 거쳐 수립했다고 밝혔다.

'국민생활연구'는 국민의 일상 생활에 영향을 미치는 심각한 문제들의 과학기술적 해결을 위한 연구개발 및 이의 적용·확산을 위한 제반 활동을 말한다. 과기정통부는 이런 국민생활연구의 조기성과 창출을 위해 ▲문제 사전예측 및 준비체계 강화 ▲국민생활연구 R&D 프로세스 혁신 ▲국민생활연구 활성화 기반 조성 ▲국민생활연구 선도사업 추진 및 확산 등의 정책과제를 제시하고 이를 속도감 있게 추진할 예정이다.

먼저 빅데이터 기반으로 국내외 이슈를 상시 모니터링하고 인공지능을 활용한 이슈 탐지·추적·분석 시스템이 개발된다. 과학기술계의 국민생활 문제 해결 노력이 국민과의 소통을 기반으로 추진되고 국민에게 제대로 전달될 수 있도록 '국민생활과학자문단'도 운영한다. 다양한 문제 해결 방식의 복수 과제 지원을 확대하되 기술적 우수성 보다는 국민 눈높이에 맞는 문제 해결 및 적용 가능성을 중심으로 우수 과제를 선정하는 국민참여·경쟁형 R&D도 추진된다. 신종 감염병 등 예기치 않게 발생하는 국민생활문제에 신속히 대응하기 위한 '긴급대응연구' 지원체계도 구축된다.
또 과기정통부는 '국민생활연구'의 조기 정착과 선도 모델 창출을 위해 '국민생활연구 선도사업'에 조만간 착수해 올해 약 140억원을 투입할 계획이다. 국민생활연구 선도모델을 제도적으로 뒷받침하고 범부처로 확산하기 위한 '과학기술기반 국민생활문제(사회문제) 해결 종합계획'은 올해 상반기 중으로 마련해 발표한다.

과기정통부 정병선 연구개발정책실장은 "국민생활연구 추진전략의 수립은 문제해결형 R&D의 선도모델이 될 국민생활연구를 구체화하는 것은 물론 과학기술이 실험실에만 머무는 것이 아니라 국민생활 속으로 들어가 국민들의 삶의 실질적인 변화를 이끄는 계기로서 의미가 크다"며 "국민이 체감할 수 있는 성과를 조기에 가시화하는 한편 기존 연구개발 성과들도 국민들의 삶에 더욱 폭넓게 활용될 수 있도록 제도적 장애요인 해소와 후속 연구지원 등에 나서겠다"고 말했다.

김철현 기자 kch@asiae.co.kr

오늘의 주요뉴스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오늘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