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LED전광판, 스마트폰으로 직접 꾸민다

최종수정 2018.01.03 09:55 기사입력 2018.01.03 09:55

 

스마트폰을 이용해 LED 전광판에 들어갈 문구를 직접 쓰고 내용을 바꿀 수 있다.

 

3일 KT는 전국 대리점 180개소에 시범설치 및 검증 과정을 거친 소물인터넷 기반의 'GiGA IoT 전광판'을 출시한다고 밝혔다.

 

GiGA IoT 전광판은 고품질 LED 전광판에 LTE-M 모듈을 탑재해 스마트폰 앱으로 언제 어디서나 손쉽게 광고 컨텐츠를 변경하고 제어할 수 있다. 또한 원하는 광고를 손쉽게 제작할 수 있는 저작서비스도 제공한다.

 

전광판은 41인치 대화면(972mmx396mmx79mm)의 크기다. 기존 전광판 대비 밝고 경쾌한 디자인 외관을 갖고 있으며, 옥외광고물 법의 규제를 준수하는 크기로 제작됐다.

선명한 고화질 LED를 사용하면서도, 기존 제품 대비 60~70% 수준의 합리적인 가격으로 공급된다. 큰 화면을 원하는 소비자를 위해서는 여러 대의 전광판을 연결하여 하나의 화면으로 이용할 수 있는 '멀티 비전'기능을 제공한다.

 

김동표 기자 letmein@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오늘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