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삼성 "갤노트3는 5.5인치보다 더 커질 수 있다"

최종수정 2012.09.26 11:34기사입력 2012.09.26 11:34

[아시아경제 권해영 기자]삼성전자가 갤럭시노트3의 화면 크기는 갤럭시노트 2보다 더 커질 수 있다고 밝혔다.

이영희 삼성전자 전무는 26일 "갤럭시노트 시리즈의 경우 다양한 화면 크기를 고민하고 있다"며 "소비자와 시장의 수요가 있다면 향후 출시하는 갤럭시노트의 경우 5.5인치보다 더 커질 수 있다"고 말했다.

갤럭시노트 2는 5.5인치 화면을 탑재했다. 전작 갤럭시노트의 5.3인치보다 화면 크기가 더 커졌다. 다만 화면의 세로 길이를 늘려 가로 폭은 좁아졌고 그립감도 향상됐다.
권해영 기자 roguehy@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네티즌의견 0개가 있습니다.
댓글쓰기

이 시각 주요정보

아시아경제 추천뉴스

루머앤진실

[슈넬생명과학] 003060슈넬생명과학 "감자 계획 확정된 바 없다"
슈넬생명과학이 감자를 계획하고 있다는 시장의 루머에 대해 "사실무근"이라고 밝혔다...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