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GS칼텍스 배구단, 밀레와 2년간 스폰서십 계약

최종수정 2017.10.13 10:57 기사입력 2017.10.13 10:57

사진=GS칼텍스 배구단 제공

[아시아경제 김흥순 기자] 여자프로배구 GS칼텍스가 2017~2018시즌부터 두 시즌 동안 프랑스 아웃도어 브랜드 밀레 유니폼을 입는다.

GS칼텍스는 13일 밀레와 2년 스폰서십 계약을 했다고 밝혔다. 밀레는 선수 유니폼과 훈련용품을 지원하고 GS칼텍스의 홈경기 때 다양한 이벤트, 온라인을 통한 팬들과의 커뮤니케이션, 배구를 통한 지역 활동 등을 한다.

정재화 밀레 브랜드사업본부 전무는 "배구의 건강하고 역동적인 이미지로 밀레가 등산에만 국한되지 않은 토털 레저 브랜드임을 강화하고, 탄탄한 기술력으로 선수들의 경기력 향상에 도움이 되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김흥순 기자 sport@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오늘 본 뉴스

아시아경제 추천뉴스

리빙푸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