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인생술집’ 자이언티 “김생민은 정신적 지주, 수입차도 팔았다”

최종수정 2017.12.08 08:37 기사입력 2017.12.08 08:37

자이언티가 김생민을 향해 팬심을 드러냈다. / 사진=tvN '인생술집' 방송 캡처


‘인생술집’ 가수 자이언티가 방송민 김생민이 자신의 정신적 지주라고 언급했다.

7일 방송된 tvN ‘인생술집’에 출연한 자이언티는 김생민에 대한 팬심을 고백했다.

이날 자이언티는 “저를 항상 다잡아주고 계신다. 허투루 낭비하지 말고 잘 살자고 캠페인을 주도하고 있다. 보통 집에만 있으니 돈 쓸 일이 없다”라고 설명했다.

이어 자이언티는 “예전 팟캐스트 때부터 방송을 들었다. ‘김생민의 영수증’을 보려고 안 보던 TV를 봤다”며 “라이프스타일이 변하면서 정신적 지주가 됐다. TV 보면서 광고 나오시면 제가 ‘YES’라고 외치며 좋아한다”라고 팬심을 드러냈다.
또한, 자이언티는 “수입차도 팔았다. 1달에 2번 타는데 이거 즐거우려고 타야 하나 생각이 들었다”며 “언젠가 좋은 아빠가 되기 위해서 습관을 좋게 들어야 하지 않나 생각했다”고 말했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오늘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