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록의 전설' 김종서, 30주년 콘서트 전 '불후의 명곡' 출연...안방극장-공연장 팬들과 만남

최종수정 2017.09.01 03:04 기사입력 2017.08.31 16:47

[사진제공=외부제공]가수 김종서가 '불후의 명곡' 출연 소식을 알렸다.

가수 김종서가 30주년 콘서트를 준비중인 가운데 KBS2 '불후의 명곡‘ 출연을 알렸다.

김종서는 최근 자신의 SNS를 통해 "오랜만에 '불후의 명곡' 녹화 왔습니다~~역시 이 무대는 매번 잠을 설칠만큼 긴장을 선사하네요~~롹킹한 무대 기대하세욧~!롹온!!"라는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김종서는 기타를 매고 선글라스를 낀 모습으로 락에 대한 변함없는 애정을 드러냈다.

김종서는 데뷔 30주년을 맞아 시간여행드라마 콘셉트인 ‘TRACE - 30TH STORY’ 콘서트로 공연 팬들을 찾는 가운데 휴머니즘이 담긴 특별한 메시지까지 예고하고 있어 팬들의 기대감을 모으고 있다.

지난 22일 콘서트 주최자 측은 “김종서의 이름을 논하지 않고 대한민국 록의 역사를 말할 수 없다고 생각했다”며 “‘록의 전설’이라는 이름의 무게 뒤에 가려진 소탈하고 인간적인 김종서의 모습까지 보여주고 싶었다”는 기획 의도를 밝혔다.
또 김종서는 ‘라이브를 들어 보면 정말 깜짝 놀라는 가수 중 한 명’으로 꼽히고 있어, 평소 목 관리를 철저히 하는 김종서의 30주년 콘서트가 어떤 모습으로 팬들의 구미를 당길지 기대가 모아지고 있다.

그동안 김종서는 '대답없는 너', '겨울비', '플라스틱 신드롬', '아름다운 구속' 등 주옥같은 히트곡으로 록의 전성시대를 이끌어 왔다. 그는 이번 콘서트를 통해 명곡은 물론 관록 있는 입담으로 보다 가까이 팬들에게 다가간다는 계획이다.

한편 김종서의 'TRACE - 30TH STORY' 콘서트는 대학로 SH아트홀에서 오는 9월 12일부터 10월 9일까지 진행되며 티켓 예매는 인터파크에서 할 수 있다.


아시아경제 티잼 소준환 기자 type1soju@naver.com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오늘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