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조보아,경성 여인 변신한다…KBS 드라마 스페셜 출연

최종수정 2017.07.22 03:13 기사입력 2017.07.21 21:02

조보아

배우 조보아가 진정한 사랑을 찾는 조선 여인으로 변신한다.

2017 KBS '드라마 스페셜-만나게 해, 주오'에 주인공으로 출연을 확정, 80년 전 경성의 순수한 여인으로 분해 시청자들에게 즐거움을 선사할 예정인 것.

'만나게 해, 주오'는 경성 최고의 모던 보이와 혼인하기 위해 ‘경성 혼인정보회사(경혼사)’를 찾은 수지와 그 여자를 혼인시키려는 커플 매니저 남자(주오)의 이야기로, 경성에도 ‘경혼사’가 있다면 어땠을까 라는 참신한 발상에서 탄생한 작품이다.

극중 조보아는 가난한 제천에서 경성으로 도망쳐 올라와 10전 잡화점 직원으로 일하는 수지로 변신한다. 든든한 집안도, 번듯한 스펙도 없는 수지는 오직 조건 좋은 모던 보이와의 혼인만이 자신의 팔자를 고칠 수 있다고 굳게 믿고 있는 세속적이지만 순진한 여성으로 열연을 펼칠 예정이다.

한편 '만나게 해, 주오'는 주요 출연진을 확정 지은 뒤 하반기 방송 될 예정이다.
미디어이슈팀 기자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오늘 본 뉴스

아시아경제 추천뉴스

리빙푸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