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펜션에서 1박 2일’, 해오름 예술극장 공연…‘풍성한 웃음’ 예고

최종수정 2017.07.14 03:03 기사입력 2017.07.13 14:49

[사진제공=극단 해오름] 연극 '펜션에서 1박 2일'이 오는 14일부터 9월 3일까지 열린다.


연극 ‘펜션에서 1박 2일’이 관객을 찾는다.

‘펜션에서 1박 2일’은 오는 14일부터 9월 3일까지 서울 대학로 해오름 예술극장에서 공연한다.

‘펜션에서 1박2일’은 각박한 삶 속 치매 할아버지를 모시는 한 가족의 해프닝을 그리며, 재치 넘치는 대사와 위트 있는 연출을 곁들여 한국 사회의 노인 문제를 무겁지 않게 풀어낸다.

또한 이번 연극은 베트남 전쟁 참전의 지울 수 없는 아픔을 가지고 있는 할아버지 이만복과 현실적 문제 앞에서 갈등하는 부부를 비롯, 극중 다양한 캐릭터들과 상황들을 통해 관객들의 공감 지수를 한층 높일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2015년 ‘세아이(세상에서 아주 작은 이야기)’라는 제목으로 초연해 네 번째 공연으로 관객들을 찾는 연극 ‘펜션에서 1박2일’은 극단 해오름의 대표이자 드라마 ‘제빵왕 김탁구’ ‘무사 백동수’ 등 브라운관을 통해 활약한 배우 신준영이 연출을 맡았으며, 배우 박부건, 윤석배, 강신구, 윤미하, 우슬기, 윤선미, 이단비, 황인혜 등이 출연한다.

극단 해오름은 1985년 10월 극단 하나라는 이름으로 창단한 이후 2004년 극단 해오름으로 변경 재창단했다. ‘바쁘다 바뻐’ ‘하늘아 하늘아’ ‘만화방 미숙이’ 등 활발하게 공연을 이어오며, 현재 명실상부 대학로 대표 극단으로 사랑 받고 있다.

한편 ‘펜션에서 1박2일’ 티켓은 인터파크를 통해 예매 가능하다.


미디어이슈팀 기자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오늘 본 뉴스

아시아경제 추천뉴스

리빙푸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