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정글의 법칙’ 조보아, 오랑우탄에 ‘사랑’ 듬뿍

최종수정 2017.05.13 00:04 기사입력 2017.05.13 00:04

사진=SBS '정글의 법칙' 제공


[아시아경제 티잼 조아영 기자] 배우 조보아가 오랑우탄과 사랑에 빠졌다.

12일 오후 방송된 SBS ‘정글의 법칙 in 수마트라’ 마지막 회에서는 배우 곽시양과 조보아가 멸종위기에 처한 야생 오랑우탄을 찾아 나서는 모습이 그려졌다.

동물에 대한 남다른 애정을 품고 있는 조보아는 “오랑우탄을 볼 수 있는 유일한 두 곳 중 한 곳이 수마트라 섬이라고 들었다. 수마트라 섬을 간다고 해서 오랑우탄에 대한 기대를 가장 많이 했다”라며 들뜬 마음을 드러냈다.

정글에 오기 전 집에서부터 오랑우탄에 대한 기본적인 지식들을 모두 공부해오는 열의까지 보인 그는 생존 내내 주변을 두리번거리며 “저거 혹시 오랑우탄 아니냐”라며 오랑우탄이 자꾸 눈에 어른거린다고 했을 정도로 ‘오랑우탄 바라기’가 됐다.

오매불망 오랑우탄을 찾아 헤매다 눈앞에 나타나자 사전에 공부해온 지식을 맘껏 뽐내 함께 있던 곽시양을 놀라게 했다. 오랑우탄과 아이컨택을 하고, 먹이를 주는 등 교감까지 성공하며 ‘오랑우탄 박사’로 거듭났고 벅차오르는 감정에 눈물까지 글썽였다.
아시아경제 티잼 조아영 기자 joa0@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오늘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