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조작된 도시' 심은경 "낯 가려서 지창욱과 어색하지만…그래도 친해"

최종수정 2017.01.31 17:22 기사입력 2017.01.31 17:22

심은경


[아시아경제 피혜림 인턴기자] 배우 심은경이 지창욱과 어색하긴 하지만 안 친한 것은 아니라며 애매모호한 관계라고 전했다.

31일 열린 영화 '조작된 도시'의 언론 시사회에는 박광현 감독과 배우 지창욱, 심은경, 안재홍, 오정세, 김상호가 참석했다.

이날 심은경은 "안재홍씨와는 전 작품을 같이 해봐서 그런지 그래도 많이 편했는데, 제가 낯을 좀 가려서 지창욱씨와는 조금 어색했다"고 밝혔다.

이어 "그래도 저희 많이 친해요"라며 "개인적으로 지창욱씨는 대한민국 최고 액션배우라고 생각합니다"라고 칭찬을 덧붙였다.
한편 영화 '조작된 도시'는 게임 세계 속에서는 완벽한 리더지만 현실에서는 평범한 백수인 권유(지창욱 분)가 영문도 모른 채 살인범으로 몰리자 게임 멤버들과 사건 실체를 파헤치는 범죄 액션 영화. 심은경은 대인기피증에 걸린 초보 해커 여울 역을, 안재홍은 특수효과 말단 스태프 데몰리션 역을 맡았다.

피혜림 인턴기자 pihyerim@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오늘 본 뉴스

아시아경제 추천뉴스

리빙푸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