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김여진 출산…"3주 일찍, 26시간 진통 끝에 득남"

최종수정 2012.02.13 16:35 기사입력 2012.02.13 16:16

[아시아경제 장인서 기자] 배우 김여진이 26시간의 진통 끝에 아이 엄마가 됐다.

13일 김여진은 자신의 트위터를 통해 "3주 일찍 26시간 진통 후, 아기가 태어났습니다"라며 출산 소식을 알렸다.

김여진은 앞서 아이의 태명이 '김준'이라 알린 바 있으며 이는 남편 MBC 김진민 PD가 연출하고 있는 드라마 '무신'의 주인공 이름이다.

한편 지난 2004년 결혼한 김여진 김진민 부부는 지난해 7년 만에 아이를 갖게 됐다고 밝혀 화제를 모았다.
장인서 기자 en1302@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오늘 본 뉴스

아시아경제 추천뉴스

리빙푸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