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AD]

아시아경제 최신 기획이슈

'더빅뱅쇼' 빅뱅, 2년 3개월만에 공중파 첫 선··'강렬+파격'

최종수정 2011.02.28 01:50 기사입력 2011.02.28 01:50

댓글쓰기

'더빅뱅쇼' 빅뱅, 2년 3개월만에 공중파 첫 선··'강렬+파격'

[스포츠투데이 최준용 기자]그룹 빅뱅이 화려해진 스타일과 더욱 깊어진 음악적 감성으로 2년 3개월 만에 컴백무대를 화려하게 장식했다.

그룹 빅뱅은 28일 방송된 SBS ‘the 빅뱅쇼’를 통해 공중파 프로그램에 첫 컴백무대를 선사했다. 이날 이들은 기존의 히트곡은 물론 24일 발매된 4집 미니음반 전곡의 무대를 선사하며 관객들을 환호케 했다.

빠른 비트와 생동감이 넘치는 ‘Hands Up’의 무대로 화려한 시작을 알렸다. 이어 이들은 ‘Somebody To Love’ ‘Cafe’ ‘What Is Right’ ‘Tonight’ 등 새 미니음반 수록곡을 모두 선보였다.

여기에 빅뱅은 ‘거짓말’ ‘붉은노을’ ‘마지막인사’ 등 기존의 자신들의 히트곡을 곁들이며 무대의 완성도를 더욱 끌어올렸다.

아울러 빅뱅은 ‘시크릿빅뱅’이라는 제목으로 인기리에 종영한 SBS ‘시크릿가든’의 의상, 명대사, 하이라이트 장면을 패러디 해 눈길을 끌었다. 지드래곤은 배우 하지원이 연기했던 길라임 역을 맡아 전혀 어색하지 않은 여장연기를 펼쳤다. 또 탑은 까칠한 김주원 이란 캐릭터를 잘 소화했다.
여기에 승리는 오스카 역을 맡아 독특한 어투까지 완벽하게 소화했다. 이어 태양은 무술감독 임종수 역을, 대성은 김비서 등의 배역을 맡아 각자 개성을 살린 열연을 펼쳤다.

특히 탑은 연기하며 승리, 지드래곤과 실제 키스를 선사하며 눈길을 끌었다. 거품키스를 재연한 탑과 지드래곤의 키스신은 이날의 압권.

무엇보다도 이날 주목 된 것은 새 미니음반 타이틀곡 ‘Tonight’의 뮤직비디오. 공개된 뮤직비디오는 빅뱅의 새로운 음악과 스타일을 읽을 수 있다.

영상 속 멤버들은 다양한 매력을 보여줬다. 지드래곤은 금발머리를, 탑은 백발의 스포츠 머리로 변화를 시도했다. 나머지 멤버들의 모습도 이전과는 다른 성숙한 모습이 눈길을 끌었다.

한편 이날 이들은 신곡을 소개하며 곡이 만들어지기까지 에피소드와 비하인드 스토리를 밝히며 흥미를 높였다.


스포츠투데이 최준용 기자 yjchoi01@

<ⓒ아시아경제 & 재밌는 뉴스, 즐거운 하루 "스포츠투데이(stoo.com)">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간격처리를 위한 cla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