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r_progress

한화건설, 쿠웨이트서 2.2억불 화공플랜트 공사 수주

최종수정 2011.03.15 10:05 기사입력 2011.03.15 10:05

댓글쓰기

김현중 한화건설 부회장(좌측에서 세번째)이 발주처 KNPC 아사드 아흐마드 알 사드(좌측에서 두번째)회장과 계약 서명을 끝내고 악수하는 모습.

김현중 한화건설 부회장(좌측에서 세번째)이 발주처 KNPC 아사드 아흐마드 알 사드(좌측에서 두번째)회장과 계약 서명을 끝내고 악수하는 모습.

썝蹂몃낫湲 븘씠肄
[아시아경제 문소정 기자] 한화건설(대표 : 김현중 부회장)이 2.2억불 규모의 쿠웨이트 해외 공사를 따냈다.

한화건설은 아일랜드 Kentz(켄츠), 이탈리아 ABB, Saipem(사이펨) 등 유럽업체들과의 경쟁에서 설계 및 구매, 시공 기술력 등 총체적인 사업수행능력을 인정받아 2.2억불 규모의 쿠웨이트 해외 공사를 수주, 14일 계약식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 프로젝트는 쿠웨이트 시티 인근의 3개 정유플랜트(MAA, MAB, SHU Refinery)와 2개 오피스빌딩(LMA, LMS)의 화재시스템과 경보, 할론(Halon : gas 상태의 소화액제)을 친환경 설비로 공사하는 사업이다. 공사기간은 30개월로 계약방식은 EPC(설계·조달·시공) 방식이다.

쿠웨이트 사파트에 위치한 KNPC(발주처) 본사에서 열린 계약식에는 김현중 한화건설 부회장을과 KNPC의 아사드 아흐마드 알 사드 회장, 하템 알 아외디 부회장 등이 참석했다.

신완철 한화건설 상무는 "지난해 쿠웨이트 LPG 충전 플랜트 수주로 쿠웨이트에 성공적으로 진출했다"며 "이번 공사 수주로 쿠웨이트 시장에서 EPC사업 수행능력을 인정받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했다.
한편 한화건설은 현재 7.51억불 규모의 사우디 마라픽(MARAFIQ) 발전 플랜트, 알제리 아르쥬(Arzew) 정유플랜트 공사(4억불) 등 5개 프로젝트를 수행 중이며 최근 사우디 삼라(Samra), 마덴(Ma’aden) 발전 및 담수 플랜트 공사를 완료했다.
한화건설, 쿠웨이트서 2.2억불  화공플랜트 공사 수주 썝蹂몃낫湲 븘씠肄


* KNPC(Kuwait National Petroleum Company)는 쿠웨이트 국영 석유회사임.

문소정 기자 moonsj@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포토갤러리

  • [포토] 화사, 뭘 입어도 '핫' [포토] 제시 '강렬한 카리스마' [포토] 현아 '명품 각선미'

    #국내핫이슈

  • [포토] 클라라 '아찔한 각선미' [포토] 이은비 '청순한 미모' [포토] 하유비 '시선강탈 뒤태'

    #연예가화제

  • [포토] 손나은 '상큼한 미모' [포토] '분위기 여신' [포토] 김소연 '독보적 카리스마'

    #스타화보

  • [포토] 소유 '시크한 매력' [포토] 이보라 '건강미 끝판왕' [포토] 지소연 '탄탄한 몸매'

    #몸매종결자

  • [포토] 킴 카다시안 '매혹적인 비키니' [포토] 킴 카다시안 '아찔한 눈빛' [포토] 킴 카다시안 '섹시한 몸매'

    #해외스타

간격처리를 위한 class

많이 본 뉴스
!가장 많이 읽힌 뉴스를 제공합니다. 집계 기준에 따라 최대 3일 전 기사까지 제공될 수 있습니다.

헤드라인 뉴스

한눈에 보는 뉴스&트렌드